주메뉴 바로가기 - Skip Navigation 좌측메뉴 바로가기 - Skip Navigation 콘텐츠로 바로가기 - Skip To Content

인천본부세관

사이트메뉴
홈으로
사이트맵
관세청 바로가기
다국어메뉴
다국어메뉴
검색영역
사이버 홍보관

패밀리사이트 목록

뉴스/소식

선진무역강국을 실현하는 관세청

보도자료

컨텐츠서비스메뉴

제 목 환적화물로 가장한 위조 명품 밀수조직 일망타진

내용보기

- 짝퉁 명품가방 등 6천여점 시가 24억원 상당 밀수조직원 6명검거 -

 

□ 관세청 인천본부세관(세관장 노석환)은 2016.9.30.부터 2016.10.20.까지 총 17회에 걸쳐 중국으로부터 한국을 경유해 홍콩으로 환적되는 과정에서 위조 명품가방 등 6천여점, 시가 24억 상당을 동대문 시장 의류와 바꿔치기하여 국내로 빼돌린 밀수조직원 6명을 검거하여 인천지검에 고발하였다고 밝혔다.

 

□ (밀수 수법) 이들 조직은 명품브랜드 가방 등 위조상품*을 중국 연태에서 인천공항을 경유해 홍콩으로 환적되는 화물로 신고한 후, 인천공항 자유무역지역내 A창고로 반입된 화물을 홍콩으로 가는 항공기로 환적하기 위해 B창고로 옮기는 과정에서 동대문 시장 의류와 바꿔치기 한 것으로 밝혀졌다.
    * 최종소비자는 국내 개인으로 정품을 약 30% 저렴하게 구입하는 것으로 인식하고 알리바바, G마켓 등 온라인몰에서 구입한 것으로 확인

  ○ 이들 조직은 유통총괄·자금담당·운송담당 및 국내택배담당 등 철저하게 점조직으로 운영하면서 적발될 것을 우려해 조직원 상호간에도 인적사항을 공유하지 않았을 뿐 아니라, 본 범행에 앞서 싸구려 원단을 이용해 시험적으로 밀수를 테스트하는 치밀함을 보였다

  ○ 이들은 첫 시험이 성공을 거두자, 이후 불과 20일 동안 17회에 걸쳐 밀수입을 하였을 뿐만 아니라, 심지어는 하루에 오전·오후 두 차례씩 밀수입할 정도로 대담성을 보였으며,

  ○ 공항창고간 이동시간을 벌기 위해 입·출항 항공사를 달리하여 운항 스케줄을 짜고, 환적시 발각되지 않기 위해 바꿔치기할 물품(동대문 의류)을 밀수 물품(짝퉁 명품)과 동일하게 포장박스 수량과 중량을 맞추는 등 사전에 주도면밀하게 준비한 것으로 확인되었다.

 

□ (수사 과정) 인천세관은 환적화물 밀수입에 대한 정보를 입수한 후 환적화물 통관자료, 인천공항 고속도로·화물터미널 출입차량 기록,시간대별 화물반출입 내역 등 방대한 자료를 분석하였고, 밀수품을 바꿔치기하는 현장 화면을 담고있는 화물터미널 CCTV 영상을 확보해 범행사실을 확인하였고,

  ○ 이들 조직이 발송한 국내택배 운송장 내역을 바탕으로 약 1천여명에 달하는 국내 실제 구매자의 진술을 통해 밀수입한 화물의 종류 등 구체적인 밀수입 내역을 확인할 수 있었다.

 

□ (향후계획) 인천세관은 이번 사건이 기존 해상화물을 통한 짝퉁화물 밀수입에서 ‘항공’ 환적화물을 이용한 새로운 방식의 밀수입 수법으로 진화한 점에 주목하고 있으며,

  ○ 근접 국가 간의 환적 항공화물에 대한 정보분석 및 검사를 강화함과 동시에 환적화물 이동경로에 대한 감시를 강화하는 등 위조상품 밀반입 차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.

Notice : 한줄의견 (한줄 의견 작성 시 실명인증이 필요합니다.)

Quick Menu
정보공개/개방|바로가기
e-청렴센터
관세용어사전
고객지원센터 125
밀수신고센터 국번없이125
인천본부세관 블로그
수출입기업지원센터블로그
인천국제여객터미널
수입물품 품목분류 상이사례 e-book
TOP